제안하기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시민이 직접 제안하는 온라인 시민참여의 장입니다.

  • 시책이나 행정제도 및 그 운영의 개선과 관련하여 제안해주세요.
  • 시민제안이 담긴 제안이 좋은 정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댓글로 토론해 주세요.
  • 30일 내 30명의 공감을 얻은 제안은 소관부서의 검토와 시민주권위원회의 심사를 통해 정책반영을 추진합니다.
  • 홈페이지의 건전한 운영을 위하여 비방, 욕설·음란물 등 불건전한 내용, 똑같은 내용 또는 비슷한 내용을 반복하여 게시하는 경우 「춘천시 인터넷시스템 운영에 관한 조례」 제6조(홈페이지 게시자료 관리)에 의거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제안에 해당되지 않는 글(민원, 단순 주의환기, 건의, 비판, 불편, 불만)은 답변하지 않거나 종료 처리될 수 있습니다.
  • 진행중

    시민 공감 및 토론

    (제안일로부터 30일 이내)
  • 검토중

    소관부서 검토

    (30명 이상 공감 달성)
  • 채택

    시민주권위원회 심사·채택

  • 종료

    불채택 & 공감 미달성 제안

검색
일자리·경제·안전 진행중
RE100 전용공단 설치 개요전국에는 수많은 공단이 있고 춘천에는 후평공단, 퇴계 농공단지, 거두 농공단지, 동춘천산업단지 등이 있다. 하지만 수도권을 제외한 지방의 공업단지들은 특색이 적으면 입주업체들을 유치하기도 어렵고 가동율도 미미하다고 한다. 반면 제조업이 여타 선진국보다 훨씬 높은 우리나라 기업들에게 당장 떨어진 ‘발등의 불’중의 하나가 RE100이라고 한다   춘천은 전국에서도 수력발전이 가장 많은 곳이므로 이를 활용하여 RE100 전용공단을 조성한다면 기업 유치나 가동율 상승 및 취업 등에 무척 유리한 조건을 만들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현황 및 문제점지방의 공업단지들은 인프라, 직원 수급, 접근성 등의 문제로 인해 수도권에 비해 경쟁력이 약하다. 각종 인센티브를 제공하지않는 한 유치하기도 어렵고, 가동률도 높지 않아 지역에 큰 도움이 되지 않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   춘천의 여러 공단들은 규모도 적고 후평공단의 경우는 69년에 설립된 이후 공단에 걸맞지 않은 업체들(사료 공장, 폐차장, 학교, 운송업체, 고물상, 창고, 신문사, 간판업체 등)이 있거나 나대지도 있어 정비가 시급한 상황으로 보인다.   수출 강국인 우리나라의 기업체 중에는 RE 100 등 다양한 환경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골머리를 앓고 있다고 한다. 세계 친환경 에너지 전환을 주도하는 RE100 캠페인의 책임자는 국내에서 RE100 캠페인에 가입한 기업은 36개이지만 한국에서 회원사들은 전력의 약 9%만을 재생에너지로 공급받고 있는데, 이는 전 세계 회원사 평균인 50%에 비해 낮은 수준입니다. 한국 회원사들은 세계에서 가장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합니다." "매우 실망스럽다"며 "한국은 세계 시장을 잃을 수 있다"고 경고하기도 했습니다. [헬렌 클락슨/클라이밋 그룹 (RE100 주관기관) 최고 책임자]   한전은 아시다시피 정부의 전기요금 제한정책으로 몇 십조나 되는 엄청난 적자에 시달리고 있다   춘천은 전국에서 유일하게 3개의 댐이 있으며(소양강댐 연간 발전량 353GWH, 춘천댐 145GWH, 의암댐 160GWH), 소규모 태양광과 풍력발전을 하고 있어 RE100에 가장 기본조건인 친환경 전기를 공급하기에 전국에서 가장 유리하다.또, 필요시 인근에 있는 화천댐(326GWH)이나 청평댐(271.5GWH)에서 전기를 끌어 오기에도 유리하다   이런 문제를 원만하게 해결해 준다면 이들 기업을 춘천으로 유치할 가능성이 매우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참고자료. MBC 뉴스, KBS 뉴스, 강원도민일보, 나무위키 등   개선방안춘천시 자체 협의로 후평공단과 거두농공단지, 창촌농공단지 등에서 후보지 선정 한전과 협의 – RE100 전용공단에 소양강댐, 춘천댐, 의암댐 및 주변에서 발전하는 친환경 전기 공급, 전기료는 일반적인 공업용 전기의 110~150%, 정전에 대비하여 수소연료전지나 Ess(일시적으로 전력이 부족할 때 쓸 수 있도록 하는 에너지 저장 시스템) 장치 설치, 공단이 활성화 되어 전력이 부족하면 청평댐과 화천댐 발전 전기도 공급조건3. 한전과 대략적인 협의가 끝나면 강원도청과 산업자원부에 지원 요청4. 소양강 방류수나 의암호 물을 활용한 냉난방 시스템 구축을 위한 기반 시설을 춘천시에서 설치5. 춘천시의 예산으로 직원 출퇴근용 전기버스와 자재 및 수출품 운반용 전기 트럭 구입 배치, 전용공단에 전기차 충전소 설치6. 환경에 해가 없는 조건이라면 춘천시 전역에 태양광 발전, 풍력발전, 소수력 발전을 적극 권장7. 만약 후평공단을 전용공단으로 선정했다면, 나대지를 활용한 작은 규모로 시작하다가 필요에 따라 범위를 확장하는 것이 바람직하고, 전용공단에 걸맞지 않은 업소를 이전하는 비용과 행정적 지원이 필요함. 단, 유해 폐기물 배출업소는 입주 금지       기대효과각종 지방세 수입과 각종 공사비용 등은 내가 계산할 방법이 없으므로 제외하고 일자리만 추정해 봅니다. 후평공단을 재정비하여 전체 476,725㎡의 면적 중에 300,000㎡을 전용공단으로 만들어 1개 공장에 10,000㎡의 면적이라면 30개 업소가 입주 가능합니다. 1개 공장당 직원을 평균 100명으로 치고 그중 1/3을 춘천시민 중에서 뽑는다면 1,000명입니다. 연봉을 대졸 신입사원 기준으로 하며 1년에 4,000만원으로 잡으면 이들의 급여 만으로도 연간 400억원이라는 금액이 춘천에 추가로 떨어집니다. (이 금액도 대충 계산한 것입니다)          
홍** 2024-06-19
1
8
처음 현재페이지1 / 전체 페이지 갯수1 마지막
현재 페이지1